Abzu, an applied research startup who has developed a pioneering explainable artificial intelligence (xAI), and Contera Pharma, a biotech company developing innovative
therapies to treat neurological disorders, are partnering to design nucleic acid-based medicines. Abzu will collaborate exclusively with Contera Pharma on two undisclosed
targets within rare neurological diseases.

Abzu는 콘테라파마와 두가지 희귀 신경계질환 치료제를 목표로 XAI를 통한 신약후보물질 도출을 진행할 예정이다. 유럽 인류유전학 저널(European Journal of Human Genetics)의 최근 연구에 따르면, 전 세계적으로 6천여종 이상의 희귀 질환으로 3억명 이상의 환자가 고통받고 있으며, 이로 인한 조기사망 위험이 큼에도 불구하고, FDA로부터 승인 받은 희귀질환 치료제는 450개에 불과하다.

최근 차세대 신약으로, RNA 치료제로 알려진 핵산기반의 신약개발이 주목받고 있다. 이 핵산기반 신약개발은 희귀 신경질환처럼 과거에 치료가 불가능했던 희귀질환 환자에 대한 치료를 가능하게 하는 혁신을 이룰 것으로 전망된다. 

Abzu의 슈퍼컴퓨팅, 인공지능 전문성과 콘테라파마의 신경과학 및 신약발굴 전문성을 바탕으로, 핵산기반 신약개발 공동연구가 진행될 것이며, 이 두 회사는 콘테라파마가 빠르게 핵산기반 신약후보물질이 임상개발 단계로 진입할 수 있도록 금년내로 신약후보 물질 도출 및 검증기술을 공동개발하는 것을 목표를 잡고 있다. 이러한 개발 방식은 기존의 신약후보물질 발굴 기간 및 비용을 현저히 단축할 수 있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

Abzu의 리더인 Martin K. Mathiasen은 “우리는 가장 유망한 두개의 선도기술, 즉 RNA 치료제 및 설명가능 인공지능(XAI)를 결합하여, 제약회사들이 생물학적인 작용을 보다 깊이 이해하도록 하고, 초기단계의 후보물질 선별작업을 크게 개선시킬 수 있는 독창적인 기술을 개발하고 있습니다.”라고 강조했다. 그는 또한 콘테라파마와 함께 혁신을 이뤄낼 수 있으며, 첨단기술 회사로서 질병 치료제의 경계를 넓히는 데 중요한 역할을 할 수 있다고 언급했다.

한편 콘테라파마의 최고과학책임자(Chief Science Officer)인 Kenneth Vielsted Christensen는 “Abzu의 설명가능 인공지능 기술과 내재된 RNA 및 관련 데이터 자원 및 처리기술들이 합쳐져, 콘테라파마의 핵심 전략인 CNS 분야의 미충족 수요를 해결하는 혁신치료제 개발을 달성하는데 중요한 초석이 될 수 있다”고 설명했다. 그는 “우리가 보유한 기존의 인실리코(In-silico) 방식의 후보물질 도출에서 더 진보한 XAI기반의 RNA 치료제의 임상연구를 개선하고 가속화할 수 있는 독창적인 기술 플랫폼을 함께 개발할 것”이라고도 언급했다.

압즈에 대해
※ Abzu는 2018년 1월 기존 AI의 기본 가설에 도전을 목표로 창업하였고, 현재는 덴마크의 코펜하겐과 스페인 바르셀로나에 사무실을 두고 있다. Abzu의 진일보한 인공지능 기술인 QLattice®는 투명하고 설명 가능한 모델을 통해 분석을 가속화하고 통찰력을 확보할 수 있다. 단순한 시각적 모델과 직관적인 수학적 표현은 기존 머신러닝에서 달성할 수 없었던 투명성을 확보하였다. (참조: www.abzu.ai)

콘테라 제약에 대해
※ 콘테라파마는 2010년에 설립된 이후 신경계 질환으로 고통받고 있는 환자들을 위한 맞춤형치료제를 개발하는 회사다. 콘테라파마는 신경질환 분야에서 회사의 내/외부 데이터 소스를 통합하여 인간을 대상으로 검증된 신약후보물질을 발굴하는 핵심기술(CP2G-DRUG)을 보유하고 있으며, 이 기술을 통해 도출한 파킨슨병 이상운동증 치료제 JM-010이 현재 미국과 유럽에서 임상 2상이 진행되고 있다. (참조: www.conterapharma.com)

Contera Pharma was founded in 2010 and has offices in Hørsholm, Denmark and Seoul, South-Korea.

 

1 Research recently published in the European Journal of Human Genetics, article authored by EURORDIS-Rare Diseases Europe, Orphanet & Orphanet Ireland “Estimating cumulative point prevalence of rare diseases: analysis of the Orphanet database”. The analysis is of rare genetic diseases and is therefore conservative as it does not include rare cancers, nor rare diseases caused by rare bacterial or viral infectious diseases or poisonings https:/www.nature.com/articles/s41431-019-0508-0

2 An article published in the National Center for Biotechnology Information authored by Michael Gabay, Clinical Associate Professor, UIC, Gabay MP. The Orphan Drug Act: An Appropriate Approval Pathway for Treatments of Rare Diseases . Hospital pharmacy. 2019;54(5):283-284. doi:10.1177/0018578719867665.